기도편지(Prayer Letter)

  관리자
  센다이, 오사카, 올랜도 이야기!!
  
첨부화일1 :
첨부화일 : 센다이 오사카 올랜도 이야기 120118.pdf (660146 Bytes) 센다이 오사카 올랜도 이야기 120118.pdf (660146 Bytes)

샬롬!! 추운 날씨가 계속되고 있습니다만, 건강하시고 온 가정 두루 평안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오늘은, 2월20일 오후 3시부터 24일 오후 1시까지, 하카타 그리스도 교회당에서 있을 2차 목회학 박사과정 특강 기간에 뵈옵기를 기대하면서…
이 며칠 동북 피해지역에서 뉴저지 베다니교회(장동찬목사) 오시환 장로와 보낸 내용을 소개드립니다.

이번에 그의 방문한 목적은 아래 3가지 입니다.
1. 다시 가설주택을 방문하여 그들과의 좋은 관계를 유지하면서 복음을 전함입니다. 하루는 20여 주택을 가가호호 방문하여 먹을 양식을 주면서, 5분 정도 개인적 대화 분위기에서 복음을 전하는 기회를 갖기도 했습니다. 이번 방문을 통해 느낀 것은 津波 이후 10개월간 봉사한 결과가 서서히 나타나고 있다는 점입니다. 
仮設住宅에 사는 분들의 표정은 品物の量よりも、자신들을 계속하여 방문해 주는 것에 감사하고 있었으며, 선채로 복음을 전해도 我慢しながら、真面目に聞いてくれました。本当に神様の素晴らしい働きが始まっていると信じ、働きの実がそろそろ現れると思います。물론, 나눠드릴 生活必要品を貯めて置く場所を確保する事も大事な事です。

2. 지난번에 이사한 시오가마 센터(센다이 사랑의 교회 안중식목사)의 사정을 파악하고 돕기 위함입니다. 지난 12월 초, 7년간 월세로 살던 곳을 떠나 이사하는 일은 그 교회에게는 너무도 큰 결정이었으며, 이사 작업도 보통 큰 일이 아니었으나 이번에 가본 교회는 몰라보게 정리정돈 되어 있었으며 무엇보다도 크고 자유롭게 쓸 수 있는 시설과 주차장이 좋았습니다. 재정적 부담도 많이 가벼워 진 것 같았습니다. 오장로님과 5일 간은 잠자리로 마련한 방에서 함께 잤습니다. 지금까지 누구보다도 열심히, 헌신적으로 일하신 안목사님의 활동과 사역이 일취월장 발전될 희망이 보이고 있었습니다.

3. 뉴저지 베다니교회의 '피해지 목회자 위로 세미나'를 개최하는 일로 宮城 Network의 Leader인 千田/大友牧師님 그리고 키시나미 선생을 만나 설명했습니다. 이것이 그의 방문의 가장 큰 목적입니다.
그 분들은 세미나만이 아니고, 그 다음의 구체적인 협력방안에 대해서 관심을 표 해주셨고, 오장로님은 그 부분에 대해서 精を込めて一緒懸命に説明!! 했으며, 반응은 매우 긍정적이었습니다. 만남 장소로 Camping Car(사진, 찌다 선생과 이야기하고 있는 오장로; 이 자리에 동경의 권요섭목사도 동석했습니다.)가 유용하게 사용되고 있습니다.
일정은 5월 28~30일(2박 3일), 인원은 총 60여명 예상, 장소는 아키후 온천지 뉴미토야 호텔입니다. 호텔 찾으러 간 길에 안목사님이 미즈호 호텔을 지나가는 길에 저곳에 김안신 목사님을 모셨다!!고 자랑 삼아 이야기했습니다. 이때 한 번 오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만, 또 연락드리겠습니다.

가는 길에 오사카를 둘렀습니다.
한번씩 소개 드리고 있는, 예수비전 선교회의 조성원목사와 같이 갔습니다. 오사카에서는 그쪽의 지도자, 킨키호우소우덴도우 협의회(킨포덴) 회장 요시키목사님(사진), 그리고 칸다/스즈키목사님 등과 만났습니다.

이번에 (스즈키 선생에 의해) 보고된 내용은,
“… 후쿠오카 센터와 협력으로 시작된 본 사역이 지난 6년간 일본 중장기 선교사 40명을 키우게 됐다. 이들 중 나가노 대학에 파송 나간 예수비전의 13명의 학생선교사 일군(금년 3월에 8명이 더 들어감)들이 현지와 그 교단의 좋은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내년에 졸업하는 이들 가운데 몇 명은 올랜도 충현교회(아래 사진, 김석원목사)로 보내 글로벌 리더로 키울 계획을 하고 있다. 이런 간증을 접하는 학부형들이 자기 자녀들의 진로를 열기 위해 움직이고 있으며, 현재, 10만불 정도 모금하여 MK 자녀들 글로벌 지도자 양성용 숙사를 지으려 하고 있다. 이것이 앞으로, 일본교회와의 또 다른 차원의 협력 - 일본을 거쳐 세계로!! 가는데 유익한 - 간증이 될 것으로 생각하며 이런 간증을 나가노 뿐 아니라 킨포덴(오사카 지역교회연합회) 지도자들 하고 같이 나누고 싶다!!” 였습니다. 결론은 ‘나가노 간증’의 설득력이 컸습니다. 한일교회 연합을 창구로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습니다.

올랜도 김석원목사에 대해 목사님께서도 잘 아실 줄 압니다만,
그는 제가 일본오기 전, 부산에서부터 알고 지내던 사이였는데, 몇 년 전에 그곳으로 출장간 길에 그를 만났을 때, (부모 따라 선교지에 온) MK 자녀들 언어연수 및 리더십 훈련하는 숙소를 그의 집 근처 (사진, 전면의 건물은 김목사님의 개인 집) 300여 평의 토지에 세워 보자는 이야기를 하게 된 일이 있습니다.
이야기가 좀 더 발전하여 한국도 그렇지만 일본의 사역자 자녀들에게도 적은 비용!!으로 이런 교육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교회와 선교를 도울 수 있는, 대단히 중요한 과제며, 이와 같은 기회를 제공한다면 일본교회의 상당한 호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고, 그래서 ‘시작 자금’ 얼마를 제가 먼저 보내고, 나머지는 그가 모금 하도록 권했습니다만… 모금이 안되고, 좌절할 뻔 하다가, 주의 또 다른 인도하심으로 예수비전의 일군들이 그곳으로 가게 된 것입니다. 우선, 15명이 살 수 있도록 김목사님 사택의 리모델링 공사가 4월에 시작될 예정으로 있습니다.

한 번 소개 드린 적이 있는 줄 압니다만,
조성원목사는 이 일로 최근에 다시 아래와 같은 메일을 보내왔습니다. 제목은, '더불어 함께 잘 되게 하려는' 상생(相生)의 순수한 동기입니다.
(“… 후쿠오카의 일본 신학교 개강으로 일본선교에 또 새로운 장이 열리기를 기도 하겠습니다. 멀리는 1992년 오사카 뉴라이프 때 부터이지만, 2004년 '예수비전' 일본 사역을 본격적으로 시작하고 진행해 오면서 구선교사님과 나눈 수많은 대화들과 오고 간 글들과 또 열정과 헌신의 기도와 눈물과 땀이 점점이 스며든 시간들과 피 같은 재정들이 오고 간 그 세월이 결코 헛된 것이 아니라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저는 다시 달려갑니다. 일본 선교는 평생 해야 할 것인데, 이제 하나님의 섭리 가운데, 일본 사역은 나가노 - 후쿠오카 - 쿠마모토 그리고 장기 선교사 신학연수 후원사역 등으로 조정하고, 내년은 미국 올랜도 충현교회에 비전 학사를 세우고 3~5명의 스텝을 파송 하는 일을 해야 할 것 같습니다. 더욱 힘있는 일본선교와 세계선교에 기여하는 일이 될 것을 확신하는 것입니다.
궁극적으로 올랜도 비전 학사 건립 운영은 영향력 있는 크리스천 차세대 지도자들을 세우면서, '빈익빈-부익부'의 악의 구조를 넘어, 믿음으로 '빈익부 - 부익빈' 의 복음적 크리스천의 '선의 구조'를 세우고 흐르게 하는 아주 중요하고 하나님이 진정 기뻐하시는 사역이 될 것이라 여겨집니다. 재정도 중요하겠지만. 정말 더 중요한 것은,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일이라는 믿음의 확신과 함께 동역하려는 김석원 목사님이나 '예수비전'의 우리 모두가 '더불어 함께 잘 되게 하려는' 상생(相生)의 순수한 동기를 가졌기에 잘 될 것으로 압니다. 함께 기도해 주시기를 부탁드리며, 이만 줄입니다.”)

이 이야기 속에는, 그의 선교와 이웃/후배들의 길을 열려는 자세와 그 동안의 사역의 긴~ 흐름과 과정을 증언하고 있으며, 또한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일이라는 확신과 동역 하려는 김석원 목사님과의 '상생(相生)의 순수한 동기 등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나가노’ 이상의 좋은, 또 다른 협력의 모델/간증이 생기지 않겠는가는 기대를 갖게 하는 글이었습니다.

그는 최근에 전화로
"... 올랜도에 숙사 한 두개 지으려 하는 것이 전부가 아닙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정확하게 지상명령 성취를 위해서!!! 라는 관점을 잘 알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그리하여 이것을 계기로 일본을 거쳐 세계로, 열방 선교로 가는 길이 열리리라 보고 있습니다. 물론 그 글에는 일본/세계선교를 포함하여 '나눔 - 선의 구조' 창출이라는 문화!!를 말하고 있기도 합니다. 이런 뜻에서 주님이 우리를 만나게 해주신 것으로 받고, (부족한 채로써도) 연동/연결되고 격려 받으며 같이 일해갈 생각합니다.

(지상명령 성취를 생각하면) 제 혼자 열심히 하는 것은 아무 의미가 없을 것 같으며, 지상명령성취를 위하여!! 저희 모두가 서로 힘을 나누며 '공동체 혹은 그리스도의 몸 된 시스템'으로 일하는 아름다운 간증이 많이 만들어졌으면 합니다. 아무튼 일본에서의 간증과 적은 자원이지만... 앞으로의 연합과 비전을 위해 쓰임 바 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구원준 드림
추신: 추가로 중국인 일본 선교사 린상과 오장로님이 나누는 영어 메일을 아래와 같이 소개합니다. 이 모든 일에 오시환 장로는 긍정적이고, 남을 돕는 자세로 일하고 있음을 보고 있습니다.

올랜도 충현교회 소개
대지: 7에이커 (8000 여평), 주차시설 : 300 대 이상, 예배실: 250명 -300명, 주일학교 : 교실 7개 (사무실 포함)
특징: 125피트의 십자가 탑
올랜도 충현교회는 약 20-30명의 숙박
시설과 샤워 시설을 준비한 다목적용 빌딩으로 건축 되었으며, 3~6개월의 전문적인 제자훈련 및 선교사 훈련을 올랜도에 와서 받기를 원하시는 분에게는 소정의 심사와 서약에 의하여 초청장을 발급 받도록 도와 드릴 수 있습니다.

김석원 목사 소개
부산 고신대, 총신 대학원졸업
서울 충현교회 부목사(~1981년)
Luther Rice Seminary (D.Min 졸업)
Westminster Seminary (D.Min Cand)
(현) T.O.I.(C.C.C.국제본부신학대학원) Director of Korean Program
(현) 올랜도충현장로교회 담임목사
저서 : 기도의 신학, 1달러의 기적 플러스 플러스
번역 : 결혼과 부부 스트레스(C.C.C. 총재 저)
기고 : 국민일보(나의 길 나의 신앙/15회/02.10.22~11.12)
미주 크리스천 신문 신앙 간증 최우수상 수상

김향숙 사모
Ohio State University 수학 New Orleans Theological Semirnany 수학
The Orlando Institute 졸업 (M.A) KCCC 간사 (76, 77년)
고교 영어교사 (77~79년),
CCC 국제 본부 사역 (91~현재)

올랜도(미국 플로리다) 소개
올랜도는 Magic Kingdom, Epcot Center, MGM Studio, Universal Studio, NASA, Holy Land Experience, Daytona Beach, Sea World etc.) 등이 있는 꿈의 도시이며, 세계적 선교단체인 CCC 국제 본부, 위클리프본부, 뉴트라이브 미션 본부(NTM), 파이디온 선교본부가 있습니다. 1년에 7천만명의 관광객이 모이는 세계 최대의 관광도시이며 세계적인 선교단체들이 모여 있는 영적으로도 하나님 나라를 위한 사역이 활발한 도시이다.

협력기관
Campus Crusade for Christ International,
The Orlando Institute(CCC 국제본부 대학원),
Pine Castle Christian Academy(초 중고등학교)
*기타 자세한 문의는 KIMCHE.ORG 홈페이지를 방문해 보시기 바람

--------- 원본 메일 ---------
보낸사람: steveohcpa@gmail.com
받는사람 : Won Joon Koo <evanjapan9090@hanmail.net>
날짜: 2012년 1월 15일 일요일, 19시 29분 00초 +0900
제목: Fwd: Hello!

"구" 선교사님, "Lin" 선교사 한테서 답장이 바로 왔어요.
1) 제가 잠자리 + 식사 + 자동차 개스 를 "사랑의 교회" 에서 제공한다고 했더니 바로 답장이 와서 음력 설 끝나면, 2월말 에도 갈수 있다고 합니다.
2) 안중식목사님께도 이 내용을 알려드릴게요.
3) Lin 을 지원하는 경비 (식대 + gas) 는 상의해서 보내드릴게요.
………………………………………………………………………….
From: Lin Yi <hcrc2000@gmail.com>
Date: January 14, 2012 11:25:58 PM EST
To: steveohcpa@gmail.com
Subject: Re: Hello!

Dear brother Oh, Thanks for your email and kindness! It is so happy to hear all of your works are moving forward in Tohoku areas!!!!! Thank to Father. I would like to go after I backing to Japan again. Would you please give the brother Ann`s email address and cell phone number to me so that I can contact to brother Ann before I go. Our center here is closed for Chinese New Year. and it is planning to open again in 13, next month. So I will planning to go back to japan after that. Hopefully can l back in the end of Feb.
Thanks again! In His Love and Service! Lin yi
……………………………………………………………………………..
2012/1/15 <steveohcpa@gmail.com>

Hi Lin,
How have you even ? I have finished my assignments for this trip and now I am at Narita Airport waiting for flight to New York.

The main goal for this trip was;
1) Visiting temporary housing complex to maintain good relationship with them continuously.
2) Helping setting up Mission Center at 塩釜(Shiogama) area.
3) Make an arrangements for Seminar in May 28, 29 & 30 at Sendai area. Our Bethany Church in New Jersey will sponsor this "Spiritual Leadership Seminar" in May.

The main goal for this Seminar is;
a) To make comfort church leaders in disaster areas who are so tired during this difficult time.
b) Having a good relationship between Bethany and local church in disaster area. To help setting up new family (house) church in this area. To support and send bible class leaders to temporary Housing complex.
c) Try to maintain good relationship between Bethany Church and Local churches to help spreading the gospel.
…………………………………………………………………………
i) Sendai Love Chuch (仙台 愛の 教会) has been moved to "Shiogama" during last week of December to reduce huge Rental Expenses. Nevertheless, the new location is much better than before. It has large space and lots of parking space.
ii) Another Missionary, Rev. Choi(최장수목사) will serve for the Sendai Love Church as a long time missionary from maybe March. Missionary "Koo" introduced him to Sendai Love Church last winter.
Rev. Ahn has experienced a lot of bad & good memories after TSUNAMI (津波) but I think he is one of the hardest working Missionaries in northeast area in Japan. Nobody visited so many Temporary housing complex than Rev. Ahn during last 10 months.
He is now recognized among many residents in housing complex and is welcome all the times from them. It is not easy to get Relief Merchandises at this time since the warehouse operated by gov't has been shot down after September last year.
The residents in temporary housing want more love and care instead of merchandises at present time. Due to our continuous efforts and visitation to housing complex, they are now pretty much open minded and willing to hear about "gospel".
…………………………………………………………………………
* Ref: Sponsorship
1) Sendai Love Church (Rev. Ahn) in Shiogama will sponsor your volunteer work this time. The Church will provide your stay including room & board and also, some of auto expenses such as gas fee. The new location has lots of petty jobs and also, many people maybe waiting for your arrival at northeast areas.
2) I am planning to go there again on May 01, but you can go there anytime you want after March or whenever you want to.
Please let me know your decision and schedule to arrange your stay at Shiogama Center. Wish you happy and healthy New Year and co-work at Shiogama Areas.

Thank you & God bless you!

Steve S.W. Oh

2012-01-18 12:00:16 / 220.54.198.13


   

관리자로그인~~ 전체 54개 - 현재 1/3 쪽
54
관리자
첨부화일 : 000111.jpg (125089 Bytes)
2016-07-07
379
53
관리자
첨부화일 : 0000001.jpg (183613 Bytes)
2016-06-24
286
52
관리자
2015-10-27
277
51
관리자
2013-05-24
480
50
관리자
첨부화일 : 00001.jpg (42922 Bytes)
2013-01-01
877
49
관리자
첨부화일 : 20120731.jpg (761953 Bytes)
2012-09-01
1371
48
관리자
첨부화일 : 0001.jpg (33985 Bytes)
2012-05-09
773
관리자
첨부화일 : 센다이 오사카 올랜도 이야기 120118.pdf (660146 Bytes)
2012-01-18
796
46
관리자
첨부화일 : SooYoungRo0901 12.hwp (6208512 Bytes)
2010-10-19
1121
45
관리자
2010-06-19
823
44
관리자
첨부화일 : 상생120509.jpg (190881 Bytes)
2010-06-10
982
43
관리자
2010-06-10
986
42
관리자
첨부화일 : SS100527.jpg (198200 Bytes)
2010-05-08
1059
41
관리자
첨부화일 : Car111.JPG (825408 Bytes)
2010-03-19
917
40
관리자
2010-01-19
990
39
관리자
첨부화일 : 0IMGP4382.JPG (1015390 Bytes)
2010-01-12
1145
38
관리자
첨부화일 : 000091025.jpg (57246 Bytes)
2009-10-24
1205
37
관리자
첨부화일 : 00091025.jpg (57246 Bytes)
2009-10-23
788
36
관리자
첨부화일 : 상생120509 PP.png (964475 Bytes)
2009-06-18
1707
35
관리자
첨부화일 : unsik flower.jpg (87927 Bytes)
2009-05-18
1443

[맨처음] .. [이전] 1 [2] [3] [다음] .. [마지막]